[멕시코, 멕시코시티] CEPE 근처에서 집구하기
작성자 : 이창우 작성일 : 2013-09-10 09:54:26 조회수 : 2,604
국가 : 멕시코
언어 : 한국어
도시 : 멕시코시티
여행기간 : 2013. 7. 17.

멕시코시티에서 공부 혹은 일하고자 학생 혹은 직장인 신분으로 입국하신 분이라면 가장 중요하게 여기는 부분이 바로 집을 구하는 것일 겁니다. 집을 잘 구하는 것이야말로 여러분의 멕시코 생활이 어떻게 되는지 좌우하기 때문이기도 합니다.

 

UNAM대는 기숙사가 없기 때문에 CEPE를 비롯한 UNAM대 전교생들은 본가에서 등ㆍ하교하거나 학교 주변에서 홈스테이 혹은 자취하셔야 하는데요. 이는 저희학교 3 + 1 혹은 7 + 1 신분으로 CEPE에서 공부하시는 분들도 마찬가지인데요.

 

예외 없이 집을 구하셔야 하는 만큼 앞서 말씀드린대로 집을 잘 구하는 것이 가장 중요하다고 할 수 있겠습니다.

 

이 글에서는 멕시코시티에서 집을 어떻게 구하는지 알려드리도록 하겠는데요. CEPE 근처를 기준으로 하며, 혹시 다른 지역을 생각하고 계신 분들은 다른 지역에서 이 글에 준하여 준비하시기 바랍니다.



 

 photo map01_zps6cffb44d.png

우선 멕시코에 도착하시기 전, 혹은 집을 구하시기 전 관내 주변에 대해 미리 익혀두시는 것이 가장 좋습니다. 여러분께서 일정 기간 동안 (CEPE에 3 + 1 프로그램으로 가시는 경우에는 1년) 사셔야 될 곳이기 때문에 기초적인 시설에 대해서는 미리 알아두시는 것이 좋습니다.

 

CEPE는 Avenida Universidad 쪽 수뻬라마 (Superama)라는 슈퍼마켓 부근에 위치하고 있는데요. Ciudad Universitaria (C. U.)를 통해 들어가는 것이 아니라, 대로에서 바로 CEPE로 들어가는 것이기 때문에 주의가 필요합니다.

 

월마트는 말 그대로 마트입니다. 우리나라의 홈플러스, 이마트처럼 주요 품목을 판매하기 때문에 가장 중요한 곳이라 할 수 있습니다. 웬만한 생필품들은 이곳에서 확보하실 수 있으니 참고하시구요.

 

꼬삘꼬역 혹은 미겔 앙헬 께베도역에서 도시철도에 오르실 수 있습니다. 독또르 갈베스 정류장에서 메트로버스에 오르실 수 있구요, 그 외에도 일반버스를 이용하여 남부시외버스터미널이 있는 딱스께냐 (Taxqueña) 혹은 외곽 도시고속도로인 뻬리뻬리꼬 (Periférico) 진입로까지 가는 일반버스를 타실 수 있습니다.

 

교통수단 이용방법은 다른 포스팅에서 다시 설명드리도록 하겠구요, 관내 주요시설도 별도로 설명해 드리도록 하겠습니다. 

 

 photo map02_zps7051e132.png

CEPE 주변을 확대한 지도입니다. 상세한 설명은 위에서 드렸으니 생략하도록 하겠습니다.

 

그럼 집을 구하러 갈까요??
 

 photo 001_zpsa762e342.jpg

집을 구하기 전에 가장 먼저 해야 할 일은 핸드폰을 개통시키는 것이라 할 수 있습니다. 사실 멕시코에 도착하자마자 가장 먼저 하셔야 할 일인데요.

 

한국에서 가져오신 스마트폰에 칩만 바꿔끼워서 사용하셔도 되지만, 한국에서 가져오신 스마트폰은 집에 그대로 두신 채 와이파이 전용으로만 사용하시고, 걸고 받는 것만 되는 싼 현지 휴대폰을 사셔서 사용하시는 것이 가장 안전하다고 할 수 있습니다. 물론 한글 입력이 되지 않는다는 것은 감안하셔야 하지만요.

 

걸고 받기만 되는 전화기는 $200 ~ $300페소 (15,000 ~ 26,000원 가량 됨) 정도면 사실 수 있기 때문에 크게 부담가지실 필요가 없습니다. 저도 현지 저가폰을 사용하고 있는데, 한글로 친구들에게 문자를 보낼 수 없거나 혹은 친구가 한글로 문자를 보내왔을 때 전혀 읽을 수 없다는 단점이 있지만 그래도 유용하게 쓸 수 있다는 것 자체가 장점이라 할 수 있습니다.

 

이런 전화기는 보통 충전식으로 사용하기 때문에 돈을 넣어 충전해서 쓰다가 다 떨어지면 다시 돈을 지불해서 충전하는 식입니다.

 

굳이 한국에서 가져오신 폰을 쓰고 싶으시면 유심칩을 사서 끼우시면 되는데요. 다만 되는 기종이 있고 그렇지 않은 기종이 있으므로 구매시 반드시 확인하시기 바랍니다.
 

 photo 002_zps20a49381.jpg

그럼 집을 구하러 가보겠습니다. 학교 근처에서 사시는 경우 꼬삘꼬역 ~ 월마트 ~ 께베도역 주변에 형성된 아파트단지 등지에서 사실 가능성이 높은데요. 일단 꼬삘꼬역 주변 아파트단지로 들어가 보겠습니다.
 

 photo 004_zps1d6cd696.jpg

아파트단지 주변을 돌다보면 벽에 방을 렌트했다고 하는 광고를 보실 수 있을텐데요. 보통 "recámara"라는 단어를 많이 사용하는데, 이러한 광고를 참조하시면 됩니다.

 

참고로 벽보에는 집 광고 말고도 강아지 찾는다는다던지, 취미활동 등등의 광고들이 있어서 동네 게시판 역할을 하고 있습니다.
 

 photo 003_zps5cf1eb98.jpg

 

 photo 005_zps38afe947.jpg

여러 종류의 광고가 있으니 마음에 드는 곳을 찾아서 핸드폰으로 전화하시면 됩니다.


 

 photo 006_zps28adf296.jpg

 

 photo 007_zpscd59308e.jpg

하지만 아파트단지 내에 원하는 집이 없을 경우 월마트나 수페라마까지 진출하시면 집 광고를 찾으실 수 있는데요. 원하는 곳 찾으셔서 전화를 거시면 됩니다.

 

집을 구할 경우 반드시 확인하셔야 할 내용은 다음과 같습니다.

 

1. 위치 (받아적으실 수 있으면 받아적으시고, 스페인어 실력이 부족하다는 등 여러 이유로 못 알아들을 경우 경찰관이나 인근주민에게 도움을 청하시기 바랍니다.)

2. 포함사항 및 불포함사항

3. 가격

4. 보증금 여부

 

사실 멕시코에 도착하자마자 핸드폰을 개통시켜라는 이유는 다 있습니다. 모르는 내용이 있다거나 할 때 도움을 청하기 쉽기 때문입니다.

 

 

 photo 008_zpsfc36061f.jpg

이렇게 준비가 다 되었으면 약속된 집으로 향합니다.

 

집에 도착하여 집주인을 만나시게 되면 가격, 보증금 여부, 포함사항 등을 다시 한 번 확인합니다. 그리고 집안을 살핀 뒤 분위기 파악도 합니다. 여기서 마음에 들면 살겠다고 결정을 내리고, 계약서를 작성하고 첫 달 집값과 보증금을 납부하시면 됩니다.

 

그렇게 하면 집을 구하는 절차는 모두 완료됩니다. 

 

 photo 009_zps776b5dd4.jpg

집을 구하는 것이 완료되었으면 호스텔에서 퇴소한 뒤 자신이 살 집으로 이동하면 되는데요. 

 

 photo 011_zps320373d8.jpg

 

 photo 013_zps7033e454.jpg

집에 도착하신 뒤 짐 정리정돈을 하고, 집주인 지시사항을 전달받은 뒤 몇몇 비품들을 수령하면 그걸로 끝입니다.

 

이제 자신의 생활을 영위하시면 됩니다.

Quick Menu

TOP 열기/닫기 버튼