작성자 : 라키스 작성일 : 2019-08-12 21:20:55 조회수 : 6
국가 : 콜롬비아 언어 : 한국어 자료 : 사회
출처 : 뉴시스
발행일 : 2019-08-12 09:04:30
원문링크 : http://www.newsis.com/view/?id=NISX20190812_0000738063&cID=10101&pID=10100

헬기 연결로프 끊겨 국기에 싸인채 숨져

associate_pic
【메델린 (콜롬비아)=AP/뉴시스】 콜롬비아의 메델린에서 11일(현지시간) 열린 60여년 전통의 꽃 축제에서 공군 병사 2명이 헬기의 로프에 매달려 국기를 펼쳐보이는 묘기를 하고 있다. 이들은 잠시 후 로프가 끊기면서 추락해 숨졌다.  

【서울=뉴시스】차미례 기자 = 콜롬비아 공군 2 명이 11일(현지시간) 개최된 전통적인 메델린 꽃 축제의 행진 도중에 헬기에  연결된 로프에 몸을 의지하고 국기를 펼치는 공중 묘기를 보이던 중 케이블이 끊기면서 추락사 했다. 

 

이들은 사고 직전 공중 묘기 중에  대형 국기를 든 채 관중들을 향해서 손을 흔들어 보이며 공중 연기를 보여주었으나 케이블이 끊어지자 들고 있던 국기에 몸이 싸인 채 지상으로  떨어져 숨졌다.   이 광경은 동영상으로 소셜미디어에 나돌고 있다. 

수도 보고타의 비행장은 이 사고의 여파로 즉시 폐쇄되었다.  

 

associate_pic

콜롬바어 국방부는 이 참극의 원인이 무엇인지에 대해 조사하고 있다고 말했다.


cmr@newsis.com 

Quick Menu

TOP 열기/닫기 버튼